기사제목 경북도,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추석 전 지급키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사회

경북도,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추석 전 지급키로

기사입력 2021.09.01 18:42    김명남 기자 @

 

꾸미기_KakaoTalk_20201211_164956075.jpg

 

경북도가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의 추석 전에 지급할 방침이다. 경북도에 따르면 경북은 전 도민의 89.8%인 236만3505명에게 1인당 25만원씩 상생 국민지원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이번 지원금은 올해 6월 건강보험료 기준 가구소득 하위 80%이하인 가구의 구성원이 대상이나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에는 특례기준이 적용되며 재산세 과세표준 9억, 금융소득 2000만원 초과하는 고액자산가는 제외된다고 도는 밝혔다.

 

또 가구당 최대 금액 제한이 없고 구성원 1인당 25만원씩 지원되며 지원신청과 지급 모두 개인별로 진행되며, 미성년자녀는 세대주가 신청·수령할 수 있다. 지급대상자 여부 및 금액 등의 안내도 네이버앱·카카오톡·토스, 국민비서 홈페이지를 통해 요청한 사람에 한해 5일부터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6일부터는 카드사·건보공단 홈페이지·앱 등에 접속하면 직접 조회할 수 있다.

신청은 온·오프라인으로 진행하며, 온라인은 6일부터 카드사 홈페이지, 앱, 콜센터, ARS, 지역사랑상품권 앱 등으로, 오프라인은 13일부터 읍면동 주민센터, 카드와 연계된 은행창구 등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고령자·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도민들은 13일부터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전화신청이 가능하며, 방문일정 사전안내 후 대상자를 직접 방문해 신청서를 접수하고, 추후 재방문으로 지원금을 지급한다.

지급수단은 신용·체크카드·선불카드·지역사랑상품권 가운데 원하는 방식을 선택할 수 있으며, 현금으로는 지급되지 않는다. 특히 이번 지원금은 가구소득 하위 89.8%까지 대상이 되는 만큼, 소득기준경계에 있는 도민들의 지원금관련 문의 등을 고려해 전담 콜센터를 운영해 민원발생 및 불편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지급대상자 선정결과에 대한 이의신청은 6일부터 온라인 국민신문고 또는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접수를 받는다. 저소득층을 보다 두텁게 지원하기 위해 별도의 추가 국민지원금도 진행 중이다.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등 도내 약 18만명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1인당 10만원을 현금으로 지급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지원금을 최대한 앞당겨 추석 전에 지원해드릴 수 있어서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치고 힘든 도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