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항의 바다관문 ‘두무치 옛마을’을 아시나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문화

포항의 바다관문 ‘두무치 옛마을’을 아시나요?

기사입력 2021.06.03 14:43    정명교 기자 @

 

꾸미기_두무치 1.jpg

 

바다의 고장, 경북 포항의 관문역할을 하는 북구 두호동의 옛이름인 ‘두무치 옛마을’ 표지석이 3일 오전10시 영일대해변에 설치됐다.

 

 

포항시와 두호동개발자문위원회가 지역민들에게 두호동의 옛명칭을 알리고, 영일대해수욕장을 찾는 외지 관광객들에게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마을변천사를 알리고자 하는 차원에서 설치됐다.

 

두호동의 옛이름인 두무치마을은 마을모양이 사람 머리를 닮았다고해서 명명된 두호동의 옛이름. 고려시대 일본왜구의 침입을 막기위해 지금의 해군진지격인 수군만호진(水軍萬戶鎭)이 설치된 유서깊은 마을로 전해지고 있다.

 

김진국 두호동 개발위원장은 “두호동의 역사성과 마을가치를 후세들에게 전하기 위해 마을 옛이름을 새긴 표지석을 설치하게 됐다”며 "포항의 관광명소로 거듭나고 있는 영일대해수욕장을 찾는 지역민들과 외지관광객들에게 두무치마을을 널리 알릴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예로부터 어업을 주업으로 해온 이마을 우측산에는 두무치제당인 ‘천황당’이 있다. 매년 음력 9월2일 마을주민들이 풍어와 안전을 기원하며 제사를 모셨던 곳이며 지금도 그 전통이 이어져오고 있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