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북도, 구미설치예정 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 꼼수행정 들통!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자치

경북도, 구미설치예정 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 꼼수행정 들통!

경북도 행정사무감사에서 이칠구의원 지적, 원점 재검토 요구
기사입력 2019.11.18 17:49    정승화 기자 @
꾸미기_도의회 이칠구 의원 질의 1.jpg▲ 경북도 기획경제위원회 행정사무감사 모습
 
【KNC 뉴스】정승화 기자=경상북도가 4차산업 지원 전담기관으로 추진하고 있는 (가칭)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이 입지선정과정에서부터 용역결과와 달리 진행돼 원점에서 재검토돼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자유한국당 소속 이칠구 경북도의원은 지난 14일 열린 제312회 정례회 기획경제위원회 일자리경제산업실 행정사무감사에서 구미지역에 사실상 설립이 확정된 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의 입지선정과 추진일정을 원점에서 재검토할 것을 촉구했다.

이날 행정사무감사에서 도마위에 오른 (가칭)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은 이철우 도지사의 민선7기 공약사업으로 추진되는 것으로 경북지역의 R&D역량강화와 신산업 정책기획 및 조정기능 강화를 위해 설립되는 사업이다.

경북도는 (가칭)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 설립을 위해 내년부터 2022년까지 3년동안 설립자본금 79억여원을 투입하고, 설립후 5년동안 43억여원의 사업비를 지원키로해 초기자본금과 경상운영비 등 모두 2백94억원의 도비가 투입되는 대형사업으로 경북지역 4차산업 R&D의 허브역할을 할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문제는 경북도가 이같은 막대한 예산과 경북의 미래산업의 싱크탱크 역할을 할 (가칭)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의 입지를 당초 용역결과에 따른 최상위 지역이 아닌 하순위지역에 설치하기로 한 것이 이번 행정사무감사에서 드러난 것이다.

이날 행정감사에서 질의에 나선 이칠구 도의원은 “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의 입지선정을 위한 용역결과 포항이 최적지로 가장높은 것으로 나타났고 다음이 구미, 경산, 안동 순인데 어떻게 용역결과와는 다르게 최적지를 배제하고 차순위지역인 구미지역에 설치키로 한 이유가 무엇이냐”고 따져 물었다.

꾸미기_도의회 이칠구 의원 질의 2.jpg▲ 이칠구 경북도의원(자유한국당, 포항)
 
이의원은 특히 “용역결과를 보면 구미지역은 기초과학인프라 및 지역내 R&D연계기관 부족이라고 적시돼 있는데도 용역결과에 없던 구미전자정보기술원 활용, 경북도경제진흥원과 인접 등 구미에 유리한 인프라를 적시한 이유에 대해 물었다.

반면 “용역결과 최적의 입지여건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은 포항은 포스텍과 나노융합기술원, 포항산업과학연구원, 가속기연구소, 테크노파크 등 수많은 R&D기관이 즐비함에도 축소되었으며, 특히 강소연구개발특구지역으로 지정된 사실은 삭제돼 왜곡보도된 이유를 밝혀라”고 지적했다.

이의원의 지적에 이어 기획경제위원회 황병직 의원(영주) 역시 “전문기관의 용역 결과물이 공정하게 활용되지 못하고, 결과물이 왜곡의 소지를 안고 있다면 심각하다”고 지적했다.

또 남진복 의원(울릉)도 “이번 용역결과의 왜곡에 대해 경북도 관련 공무원들의 책임소재를 가려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하는 등 경북도가 용역결과를 배제한채 일방적으로 구미에 설치하려한 경북과학산업기획평가원의 추진을 놓고 당분한 진통이 계속될 전망이다.

이칠구 의원은 결론적으로 “이번 사안은 왜곡소지가 충분히 드러난 만큼 전면 재추진이 필요한 사안”이라며 “경북도와 이해관계가 없는 객관적이고 전문성을 갖춘 기관에 새롭계 용역을 의뢰해 경북의 4차산업과 신산업의 싱크탱크 역할을 할수 있는 최적의 지역에 평가원을 설치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