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울릉크루즈, 포항영일만항~울릉항로에 첫 2만톤급 카페리 취항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사회

울릉크루즈, 포항영일만항~울릉항로에 첫 2만톤급 카페리 취항

16일 오후2시부터 본격 취항
기사입력 2021.09.13 15:38    정승화 기자 @

 

꾸미기_포항울릉 크루즈호.jpg

 

포항과 울릉도를 오가는 2만톤급 카페리가 힘찬 뱃고동을 울리며 첫 취항에 나선다.

 


울릉크루즈㈜와 울릉군 등에 따르면 지난해 2월 카페리 ‘썬플라워’호의 선령 만료로 끊긴 포항~울릉도 뱃길에 오는 16일 오후 2시 2만톤급 카페리선 ‘뉴시다오펄’호가 본격 취항할 예정이다.

이날 취항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병수 울릉군수 등 기관단체장과 경제계, 관광업계, 주민 등 초청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에 따라 한정된 인원만 함께한다.

길이 170m, 폭 26m, 1만9888t의 ‘뉴시다오펄’호는 여객 1200여명과 화물 7500t을 수송할 수 있다. 최대속력은 20노트(시속 37km)다. 포항영일만 신항에서 오후 11시, 울릉 사동항서 오후 12시30분에 각각 출발하며, 운항시간은 6시간30분 가량 소요 될 전망이다.

꾸미기_KakaoTalk_20210913_153014048.jpg

(울릉 저동항 모습)


울릉크루즈㈜는 석도국제훼리가 2017년 7월 건조해 전북 군산과 중국 스다오 노선을 운항하던 선박을 최근 인수해 울릉항로에 투입했다.

포항~울릉항로에 1만t톤이상급 초대형 여객선이 취항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조현덕 울릉크루즈㈜ 대표이사는 “‘뉴시다오펄’호는 소형 여객선에 비해 기상 상황에 따른 운항제한이 완화됨으써 도서민과 관광객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울릉도가 육지와 더욱 가까워지게 됐다”며 “울릉군민들의 교통난해소는 물론 지역경기 활성화, 경북 동해안 관광활성화에도 앞장서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