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항~울릉 여객선 운항도중 주변에 포탄 4발 떨어져 아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사회

포항~울릉 여객선 운항도중 주변에 포탄 4발 떨어져 아찔!

기사입력 2021.06.01 18:09    정승화 기자 @

 

꾸미기_포항 울릉간 여객선.jpg

 

울릉도에서 포항으로 항해하던 여객선 주변에 포탄이 떨어져 자칫 대형사고가 발생할 뻔 했다.

 

 

다행히 포탄이 여객선에 직접적으로 타격을 가하지 않아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으나 포탄사격 여부를 놓고 해경과 군부대가 긴급 진상조사에 나서는 등 큰 소동을 빚었다.

 

포항해경과 포항지방해양수산청 등에 따르면 1일 오후2시 25분께 울릉도 남서방향 15마일 부근해상에서 포항항으로 운항중이던 ‘우리누리호’ 주변해상에 포탄 4발이 떨어졌다.

 

목격자들은 “처음에 여객선 약 1백m 앞에 한발 떨어진 뒤 배 측면에서 다시 떨어졌으며, 이후 약간 떨어진 해상에서 추가로 두발이 떨어졌다”고 말했다.

 

‘우리누리호’ 뒤쪽에는 이날 오후2시 울릉 도동항에서 출발해 포항으로 향하던 ‘썬라이즈호’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관련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관계자는 “여객선 선장으로부터 포탄 오발사고가 접수됐다”며 “방위사업청이 발주해 선박 건조를 맡은 현대중공업이 인수에 앞서 시운전중이었다”고 밝혔다.

 

또 해군측에서도 “이번 오발사고와 해군은 전혀 무관하다”며 “해상훈련과 관련 아직까지 선박인수전이기 때문에 모든 책임은 현대중공업에 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