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스코, 기술나눔 통해 중소기업 혁신성장 지원나서 눈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경제

포스코, 기술나눔 통해 중소기업 혁신성장 지원나서 눈길

포스코-RIST 보유 특허 141건, 41개 중소기업에 무상 전용 사용권 제공
기사입력 2019.10.23 17:00    이영균 기자 lyg0203@hanmail.net
2019 기술나눔 업무협약식.jpg▲ 포스코와 정부기관 기술나눔 업무협약식 모습

【KNC 뉴스】이영균 기자=포스코(회장 최정우)가 중소기업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해 특허기술을 무상 제공, 중소기업과의 상생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 있다.
 
포스코는 23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중소기업 대표들이 참석한 ‘포스코 기술나눔 업무협약’ 행사에서 특허기술 무상 전용 사용권을 제공하고, 기술지도, 컨설팅 등 후속 사업화지원을 강화한다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포스코는 올해 8월 포스코와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이 보유한 940건의 특허기술을 무상 공개한 이후 특허 이전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의 신청을 받았다.
 
이 중 141건을 중소기업 41개사에 무상 전용 사용권을 제공한다. 이는 포스코가 2017년 24개 중소기업에 무상 제공한 특허 83건 보다 약 2배 늘어난 규모다.
 
이번 141건 특허기술에는 △크레인 충돌 방지 시스템, 연소설비의 최적 에어 공급시스템 등 산업·일반기계 52건 △철강 공정용 소프트웨어 자동 테스트 시스템 등 전자·정보통신 22건 △풍력타워용 플랫폼 등 친환경·에너지 32건 △일체형 고강도 자동차 부품의 제조방법 등 혁신성장 기반기술 35건 등이 포함됐다.
 
이덕락 포스코 기술전략실장은 “강소기업 혁신성장을 지원해 국가 기술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고 나아가서는 일자리 창출 등 더 나은 사회를 구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제철설비 등을 생산하는 동주산업 나국민 대표는 "가열온도 측정 특허기술 등을 적용, 제품 품질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을 나타냈다.
 
또 철구조물, 화공약품 등을 생산하는 감로텍 우종수 대표는 “분진 비산 방지 특허기술을 적용해 화력발전소 내 원료 비산을 방지하는 등 신규 시장에 진입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기술나눔은 2013년부터 민관 공동으로 공공연구소·대기업 등이 보유한 기술을 필요로 하는 중소기업에 무료로 개방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하는 대표적인 대·중소 상생협력 지원 사업이다.
 
특히 포스코를 비롯해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SK하이닉스 등 대기업이 참여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428개 중소기업에 1294건 기술이 무상으로 이전됐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