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항해변은 지금 산더미 바다쓰레기로 몸살!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사회

포항해변은 지금 산더미 바다쓰레기로 몸살!

제17호 태풍 ‘타파’ 후유증, 23일부터 민관군투입 쓰레기 수거나서
기사입력 2019.09.24 14:24    이영균기자 @
꾸미기_쓰레기 2.jpg▲ 해병대 장병들이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변에서 쓰레기 제거에 비지땀을 흘리고 있다
 
【KNC 뉴스】이영균기자=제17호 태풍 ‘타파’가 물러난 포항을 비롯한 경북동해안 지역의 해변은 파도에 떠밀려온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다.
 
포항시와 경주시 등 경북동해안 각 자치단체는 23일부터 태풍 파도에 떠밀려온 쓰레기 치우기에 나서고 있으나 워낙 규모가 넓은데다 쓰레기 양이 너무 많아 애로를 겪고 있다.
 
24일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일대에는 북구청 공무원 60여명과 해병1사단 대원 50여명, 두호동사무소직원, 자생단체 회원 등 1백여명이 해변에 퇴적한 해초 등 쓰레기청소에 비지땀을 흘리고 있다.
 
꾸미기_쓰레기1.jpg▲ 태풍에 떠밀려와 해변에 산더미를 이룬 바다쓰레기
 
포항시 북구청 정철화 자치행정과장은 “민관군이 협력해서 어제부터 중장비를 동원해 대청소를 실시하고 있으나 쓰레기 양이 너무 많아 최소한 이번주말까지는 작업을 계속해야 할 입장”이라며 “물기를 머금은 해초더미가 많아 일단 쓰레기를 수거한후 건조작업을 거친후 소각장으로 옮길 예정”이라고 말했다.


KakaoTalk_20190924_135935498.jpg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