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자동차 불법튜닝 개조한 업자 등 52명 무더기 검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사회

자동차 불법튜닝 개조한 업자 등 52명 무더기 검거

기사입력 2020.11.10 10:22    김명남 기자 @
1d6468775dc157015dfd410a48fef618_5H3CMLS8upmPlwWp5tQ.jpg
 
경북지방경찰청은 9일 불법 튜닝장치인 ‘LKAS(HDA) 유지모듈’을 제작·유통·장착한 피의자 52명(제작1, 유통1, 장착50)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최근 ‘불법 자율주행 유지모듈’을 장착한 후 운전대를 잡지 않고 운전하는 운전자가 늘어나 교통사고 위험성이 높아짐에 따라 선제적인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수사에 착수하게 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대구 소재 A업체가 ‘불법 자율주행 유지모듈’을 판매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압수․수색을 통해 유지모듈, 판매내역 등 증거자료를 확보했다. 또 이 증거자료를 토대로 대전 소재 B업체 사무실을 압수․수색해 유지모듈 4031개(6억 상당), 회로도, 기판, 판매내역 등을 확보 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압수자료 분석 및 제작자․유통업자 조사로 제품이 온라인몰을 통해 전국에 있는 차량부품 장착업체로 유통된 사실을 확인하고, 이를 장착한 전국 49개 자동차정비업체를 압수․수색을 통해 증거자료를 확보하고 관련자들을 조사했다.

‘LKAS(HDA) 유지모듈’ 장착 차량 운전자에 대해 국토교통부 등과 협의해 원상복구 명령 후 불이행 시 형사입건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튜닝 등 주요 교통안전 위협행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단속․수사할 방침을 밝혔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