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항지진 진앙지 흥해에 온 가수목사 윤항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

문화

포항지진 진앙지 흥해에 온 가수목사 윤항기!

흥해교회에서 부활절 설교, 서로 사랑하라!
기사입력 2019.04.21 14:46    김명남 기자 @
꾸미기_윤항기 목사1.jpg▲ 설교하는 윤항기 목사
 
【KNC 뉴스】김명남 기자=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기념하는 부활절인 21일, 지진진앙지로 아직까지 후유증으로 고통받는 포항 흥해읍을 찾은 이가 있다.
 
노래하는 가수목사 윤항기 목사가 그 주인공. 흥해에서 발생한 지진피해의 아픔을 딛고 새롭게 교회본당을 설립한 흥해교회(담임목사. 김영달)에 부활절 설교를 위해 윤목사가 찾은것.
 
2백여명의 흥해교회 교인들과 지역민들이 참석한 이날 부활절예배에서 윤항기 목사는 “흥해교회가 옛 성전의 터전위에 이렇게 아름다운 본당을 지은것은 하나님의 뜻”이라며 “지진으로 고통받고 있는 모든이들이 다시 힘차게 일어나고 새롭게 행복의 성전으로 가꿀수 있게된 것이 모두 하나님의 사랑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꾸미기_교회전체모습.jpg▲ 흥해교회 본당 모습
 
이날 윤목사는 어린시절 일찍 부모님을 여의고 동생인 가수 윤복희 남매가 겪었던 고생담을 간증하고, 6.25 전쟁당시 천막교회 목사님의 도움으로 끼니를 잇고 찬송가를 부르며 마침내 가수로 성공할 수 있었다고 회고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서로 사랑하라’란 주제로 설교를 시작한 윤목사는 “목회자가 되기전 가수로서 인기도 많고 돈도 많이 벌었지만 사랑을 받기만 해서인지 그렇게 행복하지 않았다”며“폐결핵으로 죽을고비를 넘긴 후 베푸는 인생, 사랑하는 삶을 걸으면서 진정한 행복이 무엇인지 알수 있게 됐다”고 간증해 교인들로부터 큰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설교 중간에 자신의 노래를 들려주기도 했는데 자신이 작사작곡하고 동생인 가수 윤복희가 불러 빅히트했던 ‘여러분’과 자신의 히트곡 ‘나는 행복합니다’를 잇따라 불러 참석자들로부터 뜨거운 환호와 박수갈채를 받았다.
 
꾸미기_교회식당.jpg▲ 교회식당에서 식사하는 교인들
 
윤목사는 “흥해교회가 본당이 무너지는 지진피해를 겪었지만 이렇게 새로운 성전을 건립했듯이 지진피해를 입은 모든 포항시민들도 다시 재기할수 있을 것”이라며 “서로 사랑하고 믿음으로 헤쳐나가면 어떠한 어려움도 해결할 수 있다”고 위로했다.
 
흥해교회 권기원 장로는 “원로 가수이자 유명한 목회자이신 윤항기 목사가 부활절을 맞아 흥해교회를 찾은것은 매우 의미가 크다”며 “유례없는 지진으로 아직까지 그 고통에서 헤어나오지 못하는 흥해를 비롯한 포항지역민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기위해 어려운 걸음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윤항기 목사는 흥해교회에 이어 이날 오후2시 한동대학교에서 개최되는 흥해지역 기독교연합회의 부활절 연합예비 및 축제에 참석해 복음활동을 펼쳤다.
 
 
<저작권자ⓒ경북뉴스통신 & iknc.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 : 경북뉴스통신 | 등록번호 : 경북, 아00444  |  등록일 : 2017년 11월28일 | 사업자등록번호 : 310-93-41458
  • 대표자명 : 최소희 | 발행인 겸 편집인 : 최소희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소희 | 취재편집 데스크 : 정승화
  • 대표전화 : 054-252-3561(010-8651-8368)  |  주소: 포항시 북구 두호동 145번지 
  •  
  •  Copyright ⓒ 2017 경북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 경북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